웹툰 모음.zip

  • 월

  • 화

  • 수

  • 목

  • 금

  • 토

  • 일

정보게시판

모르는 사람을 위해 설명하자면 덫 특정 ArtStation Pro의 테마는 맞춤형으로 더욱 진화하고 있습니다. 덫 홈페이지용 다른 기존 테마와 프로젝트용 새 모자이크 테마를 조합하여 사용하고 싶다는 많은 요청에 부응하여 아래의 포트폴리오 페이지와 같이 구현했습니다!
Miroslav는 어린 시절부터 그림을 그리기 시작한 이래 유망한 덫 재능을 보여준 다재다능한 아티스트입니다. 좋아하는 비디오 게임에서 영감을 얻어 2006년 Masthead studios에서 게임 아티스트로 활동하기 시작했습니다. 덫 현재 불가리아의 소피아를 거점으로 프리랜서 컨셉 아티스트 겸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고 있습니다. 경력을 쌓는 도중 매우 강력하고 유용한 몇 가지 조언을 받았습니다. 그 중 몇 가지는 정말 긍정적인 의미로 덫 제 그림 기법에 영향을 주었지요. 깜짝 놀랄 만한 조언을 받아 크게 바뀐 적은 없었지만 이 업계의 최고 전문가들을 만나 이야기를 나눌 기회가 덫 있었습니다. 그리고 그 기회는 분명히 저를 바른 길로 인도해 주었어요.

그의 조언은 제가 특정한 것에 집중하여 그 테마에 대해 덫 아주 능숙해져야 한다는 것이었죠. 그 후 충분히 지식을 습득했을 때 비로소 다른 장르를 그려도 좋다고 했어요. 제 포트폴리오를 보고 눈치챈 분도 있겠지만 주로 캐릭터 디자인에 초점을 맞추면서 덫 다른 유형의 작품도 그리고 있어요. 딱히 정해진 곳이 있지는 않아요. 진부한 말이긴 하지만 자연은 항상 큰 영감이자 아티스트의 기분에 지대한 영향을 줍니다. 덫 그래서 지금까지 숲이 가장 좋은 장소였던 것 같아요. 전 세계를 여행하면서 어디서라도 정보를 수집하고 세계와 우리를 둘러싼 작은 것부터 가장 큰 것까지 보고 배우는 것은 정말 유익합니다. 덫 좋아하는 것 중 하나는 일상 생활에서 잠시 벗어나는 것인데요, 새로운 아이디어를 얻기 위해 기분 전환도 되고 상쾌한 기분으로 집으로 돌아갈 수 있습니다. 제 아이디어가 실제로 본 장소와는 아무 상관도 없지만, 일상 탈출로 언제나 신선한 기분을 유지할 수 있어요.
전문가로서 – 특정 스타일에 적응하는 것이 상당히 좋다고 생각합니다. 그리고 그다지 재미없다고 덫 여겨지는 분야의 작업도 문제없이 쉽게 해낼 수 있습니다. 물론 경계가 있어 모든 것이 좋다고 할 수는 없으므로 하기 싫은 것도 있지만 다양한 요건에 대처할 수 있어요. 개인으로서 – 항상 자신의 일에서 새로운 방법과 아이디어를 찾아내려고 합니다. 자신의 스타일을 가능한 한 발전시키려고 하는 것이죠. 덫 이는 위에서 말한 것과 모순될 수도 있는데 일할 때 관심 있는 것을 하려고 합니다.